[한국동서발전]제3회 탄소중립위원회·미래전략포럼 개최

제3회 탄소중립위원회·미래전략포럼 개최

한국동서발전

한국동서발전(주)는 지난 9월 14일 울산 중구 본사에서 에너지 솔루션 분야 학계·산업계 전문가들과 ‘제3회 탄소중립위원회·미래전략포럼’을 개최했다. 제3회 탄소중립위원회·미래전략포럼에는 김영문 동서발전 사장, 이효섭 인코어드 테크놀로지스 부사장, 손성용 가천대 교수 등 학계·산업계 전문가와 관계자가 참석했다. 탄소중립위원회는 동서발전이 추진하는 EWP 탄소중립 로드맵의 실행력을 높이기 위해 과제별 추진현황을 점검하고 향후 추진방안 등을 토의했다. EWP 탄소중립 로드맵은 △LNG전환 △효율혁신 △CCUS·감축 △수소 밸류체인 △신재생·신사업 △경영혁신 6개 분과를 중심으로 23개 전략과제를 추진한다는 것이 골자이다. 미래전략포럼은 ‘동서발전형 에너지 신사업 비즈니스 모델’을 주제로 미래 에너지 사업으로 나아가기 위한 업의 확장을 함께 논의했다. 이효섭 인코어드 부사장과 손성용 가천대 전기공학과 교수는 포럼에 참석해 ‘탄소중립 시대의 에너지신사업 비즈니스 모델’과‘통합발전소 제도의 해외동향 및 국내 현황과 전망’을 각각 발제했다. 이효섭 부사장은 포럼을 통해 에너지 정책이 변화하면서 전력판매방식도 개선되고 있다고 언급하면서, 재생에너지 입찰 시 전력중개사업자의 역할을 확대하는 비즈니스 모델, PPA 기반 비즈니스 모델 등을 설명했다. 또한 손성용 교수는 소규모 태양광·연료전지 등 분산 에너지를 모아 전력시장에 입찰·참여하는 ICT기반의 가상발전소(통합발전소) 도입과 활성화 방안을 발표하며 통합발전소 조기추진을 통한 전력계통의 안정성을 강조했다. 김영문 동서발전 사장은 “향후 미래 전력계통과 시장의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서는 수요와 공급 분야의 신기술, 신산업에 적극적으로 관심을 가져야한다.”며, “에너지 신사업분야로 업의 전환을 차근차근 준비해나가겠다.”고 밝혔다. 동서발전은 앞으로도 에너지분야 전문가들과 정기적으로 교류하며 탈탄소를 위한 체계적인 에너지전환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첨부파일
 
2659
IANEWS
2022-12-01
2658
IANEWS
2022-12-01
2657
IANEWS
2022-12-01
2656
IANEWS
2022-12-01
2655
IANEWS
2022-12-01
2654
IANEWS
2022-12-01
2653
IANEWS
2022-12-01
2652
IANEWS
2022-12-01
2651
IANEWS
2022-12-01
2650
IANEWS
2022-12-01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