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시스템 서포트 무선 하중 모니터링 기술’로 안전한 경기 만든다
‘시스템 서포트 무선 하중 모니터링 기술’로 안전한 경기 만든다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은 롯데건설, 경기도 내 중소기업 빌드잇과 ‘시스템 서포트 무선 하중 모니터링 기술’을 공동으로 개발하고 경기 광명의료복합클러스터 조성 사업(소화 지구) 공사 현장에 적용했다고 밝혔다.
시스템 서포트 무선 하중 모니터링 기술은 콘크리트 타설 전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지지대 역할을 하는 골조 구조물인 시스템 서포트의 하중을 블루투스 기반의 무선 하중 계측 센서를 이용해 원격으로 모니터링하는 기술이다.
기존 하중 모니터링 기술은 유선으로만 계측할 수 있고 단가가 높았던 것에 비해 이번에 개발된 기술은 무선으로 작업 반경을 넓히고 기술 활용도를 높였으며, 재사용이 가능해 경제성이 우수한 게 장점이다. 또 시공 및 철거 상황에서도 실시간 모니터링이 가능하다.
융기원 주영창 원장은 “이번 연구 성과는 지역 거점 전문 연구 기관, 대기업, 경기도 내 중소기업이 협력과 상생을 통해 이루어낸 의미 있는 결과”라며 “4차 산업 혁명으로 대변되는 융합 기술이 다양한 분야에서 연구, 활용될 수 있도록 컨트롤 타워 역할을 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융기원은 롯데건설, 빌드잇과 함께 개발한 시스템 서포트 무선 하중 모니터링 기술을 통해 사고 위험도가 높은 건설 현장의 안정성을 확보하고, 과학 기술로 ‘안전한 경기’를 만들기 위해 관련 기술을 고도화할 계획이다.


첨부파일
202101_001.jpg  
938
IANEWS
2021-02-02
937
IANEWS
2021-02-02
936
IANEWS
2021-02-02
935
IANEWS
2021-02-02
934
IANEWS
2021-02-02
933
IANEWS
2021-01-05
932
IANEWS
2021-01-05
931
IANEWS
2021-01-05
930
IANEWS
2021-01-05
929
IANEWS
2021-01-05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