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가스공사]2031년까지 국내 다섯 번째 천연가스 인수기지 건설 추진

2031년까지 국내 다섯 번째 천연가스 인수기지 건설 추진

20만㎘급 LNG 저장탱크 10기, LNG 하역설비, 기화송출설비 등 2025년까지 준공 예정

한국가스공사

가스공사 제5기지 조감도

 

한국가스공사(사장 정승일)는 국내 다섯 번째 천연가스 인수기지 건설 부지로 충남 당진 석문국가산업단지를 최종 확정함에 따라 3월 27일 충청남도 및 당진시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제5기지 건설은 2015년 제12차 장기천연가스 수급계획에 따라 추진된 사업으로 2031년까지 20만㎘급 LNG 저장탱크 총 10기와 LNG 하역설비, 기화송출설비 등이 들어서게 되며, 1단계로 20만㎘급 LNG 저장탱크 4기를 2025년까지 준공할 계획이다.
가스공사는 2016년 4월부터 전국 임해지역을 대상으로 제5기지 입지조사에 착수, 2017년 9월 충남 당진 석문국가산업단지를 우선협상 대상지로 선정하고 지자체 및 관련기관과 협의를 진행해왔다. 또한,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1월까지 제5기지 건설에 대한 지역 주민들의 이해를 돕기 위해 당진시 주관 전문가 토론회 참여 및 총 3차례에 걸친 주민·NGO단체 대상 사업설명회를 개최하고, 지난 2월 당진시의회 유치 의결 및 주민 동의 절차를 마무리했다. 이에 따라 가스공사는 3월 27일 충청남도 및 당진시와 제5기지 건설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주요 협약사항은 제5기지 사업내용, 항만시설 설치, 해양환경 보전, 보상 및 민원, 인·허가에 대한 상호 협조 등이며, 이밖에도 가스공사와 당진시는 향후 지역경제 활성화, 지역 협력사업 추진, 지역주민 갈등 및 민원해결 등을 내용으로 하는 별도 상생협약을 체결하기로 했다. 가스공사는 입지 확정에 이어 올 하반기 기획재정부에 ‘공공기관 운영에 관한 법률’에 따른 예비타당성 조사를 신청하는 등 본격적인 사업 추진을 위한 후속 절차에 돌입한다.


첨부파일
 
727
IANEWS
2018-05-02
726
IANEWS
2018-05-02
725
IANEWS
2018-05-02
724
IANEWS
2018-05-02
723
IANEWS
2018-05-02
722
IANEWS
2018-05-02
721
IANEWS
2018-05-02
720
IANEWS
2018-04-05
719
IANEWS
2018-04-05
718
IANEWS
2018-04-05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