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통상자원부]동해가스전 등 국내 대륙붕 개발 강화
동해가스전 등 국내 대륙붕 개발 강화
산업통상자원부

주형환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지난 4월 28일 ‘동해 가스전(해상 플랫폼)’을 방문해 생산현장을 점검하고 근무자들을 격려했다.
현직 장관의 가스전 방문은 ‘04년 가스전 개발 이래 처음 이루어진 것으로, 국내 대륙붕 개발과 해외자원개발 사업의 중요성을 환기시키는 계기가 됐다.
이 날 현장을 방문한 자리에서 주형환 장관은 국내 대륙붕 개발은 자원안보 측면에서도 매우 중요한 사업이라고 강조하면서, 올해 석유 발견이 유망한 8광구와 6-1광구 북부지역에 대한 탐사권을 재설정해 추가 탐사를 추진하는 등 국내 대륙붕 개발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8광구 및 6-1광구 북부지역은 ‘07년부터 ’16년까지 석유공사(50%)와 우드사이드(50%)가 탐사를 추진, 유망한 구조가 발견되어 추가 탐사가 필요한 지역

정부도 대륙붕 탐사를 위해 특별융자와 대륙붕 개발장비에 대한 조세감면 등 필요한 지원을 계속해 나갈 예정이다.
이와 관련하여 8광구와 6-1광구 북부지역은 지난해 일본도 인접지역에서 시추를 추진할 정도로 개발가능성이 높은 지역으로, 2019년 동해가스전 생산종료가 예정된 상황에서, 같은 지역에서 개발에 성공할 경우 우리나라가 산유국 지위를 유지하는데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한편, 이 자리에서 주형환 장관은 그간 자원개발 공기업 구조조정이 성과가 날 수 있도록 노력해 온 석유공사의 노고를 치하하고, 조속한 경영 정상화를 위해 앞으로도 사장 이하 임직원이 합심해 경영 쇄신에 최선을 다해주길 당부했다.


첨부파일
 
1331
IANEWS
2017-08-02
1330
IANEWS
2017-08-02
1329
IANEWS
2017-08-02
1328
IANEWS
2017-08-02
1327
IANEWS
2017-08-02
1326
IANEWS
2017-08-02
1325
IANEWS
2017-08-02
1324
IANEWS
2017-08-02
1323
IANEWS
2017-08-02
1322
IANEWS
2017-08-02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