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천리]도시가스사 최초 스마트배관망 관리시스템 개발 추진
도시가스사 최초 스마트배관망 관리시스템 개발 추진
㈜삼천리

종합에너지기업 삼천리가 국내 최초로 사물인터넷 전용통신인 NB(Narrow Band)-IoT 기반의 스마트 배관망관리시스템의 개발 및 적용을 LG유플러스와 공동으로 추진한다. 도시가스 시설에 사물인터넷 기술을 도입한 지능형 관리기술 서비스 적용은 이번이 처음이다.
삼천리는 지난 4월 21일, 서울 LG유플러스 용산사옥에서 LG유플러스와 기술협력 협약을 체결하고, NB-IoT 기반 스마트 배관망관리시스템을 개발, 보급에 협력하기로 했다.
LG유플러스는 삼천리의 주요 도시가스 시설인 밸브실과 전기방식 관리시설인 테스트박스(Test Box)에 적용하는 원격 모니터링 단말기를 개발하고, 삼천리는 본 시스템을 경기도 일원에 도입·구축하여 시범운영에 들어간다.
스마트배관망 관리시스템은 기존 인력에 의해 관리되던 도시가스 배관망을 첨단 ICT 기술을 통해 데이터를 수집하고,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보다 효율적으로 도시가스 시설을 관리할 수 있는 기술로서 상용화 시 도시가스 시설의 관리 패러다임을 새롭게 바꿀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도시가스, 집단에너지, 발전 사업 등을 추진하며 배관망 관리에 차별화된 기술과 노하우를 보유하고 있는 삼천리는 국내 산업 IoT 분야의 선도기업인 LG유플러스와 본 시스템을 공동 개발함으로써 가정용 서비스, 제한된 플랜트 관리 등에 머물러 있던 IoT 기술을 도심지 등에 매설된 개방형 산업인프라에 적합하도록 업그레이드 했다는 평가를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기존 도시가스 시설 안전점검 시에는 관리 인력이 도로 통제 후 이상 상태를 확인하여 점검 중 안전사고 가능성이 있었으나, 본 시스템 적용 후에는 사물인터넷 원격 모니터링이 가능해짐에 따라 직원이 직접 현장에 출동하지 않더라도 관제센터에서 편리하고 안전하게 가스 배관망의 이상유무를 확인할 수 있게 됐다.
특히 지하에 매설된 도시가스 시설 관리에 필요한 다양한 현장데이터를 분석, 사용자에게 사물인터넷 통신을 통해 전송함으로써 현장의 상태를 정량적으로 파악하고, 이벤트 상황에 대처할 수 있는 획기적인 시스템이다. 세부적으로는 Δ밸브실 가스누출의 원격 감시와 효율적이고 안정적으로 가스 공급을 수행하기 위해 침수 감시를 수행할 수 있는 스마트 밸브실 모니터링 모듈 Δ매설 배관의 부식상태를 확인하고 확인된 배관 상태에 따른 즉각 대응이 가능한 스마트 전기방식 모니터링 모듈로 구성되어 있다.


첨부파일
1700601_061.jpg  
1331
IANEWS
2017-08-02
1330
IANEWS
2017-08-02
1329
IANEWS
2017-08-02
1328
IANEWS
2017-08-02
1327
IANEWS
2017-08-02
1326
IANEWS
2017-08-02
1325
IANEWS
2017-08-02
1324
IANEWS
2017-08-02
1323
IANEWS
2017-08-02
1322
IANEWS
2017-08-02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