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RTING 테크놀로지 그룹]탄소 저감 인서트인 GreenLine 최초로 선보여

탄소 저감 인서트인 GreenLine 최초로 선보여

HARTING 테크놀로지 그룹

HARTING 테크놀로지 그룹은 커넥터의 탄소 발자국에 대한 책임을 다하고 있으며, 이를 위해 Hannover Messe 2024에 서 탄소 저감 인서트인 GreenLine을 최초로 선보인다. HARTING 테크놀로지 그룹은 자사 제품의 탄소 발자국 감소를 위해 어떤 일을 하고 있나? 예를 들어, 커넥터의 금 속성 원자재를 생분해성 고분자(bio-polymers)로 대체하 는 것도 그중 하나다. 이에 따라, HARTING은 Han® E 시 리즈의 모노블록을 크기 6B부터 24B까지 다양하게 생산했 다. 새로운 생분해성 고분자는 순수한 화석 원료 대신 재생 가능한 원료를 사용하여 질량 균형 원리(the principle of mass balancing)에 따라 생산된다. 이는 국제 지속가능 성 및 탄소 인증 ISCC+의 기준을 충족하며, 인증받은 바이 오 기반 폴리카보네이트를 기반으로 최대 70 %의 탄소 저 감 성과를 제공한다. 따라서 HARTING GreenLine의 사용은 고객의 장치 또 는 기계/시스템 제조 과정에서 발생하는 환경 발자국에 긍정 적인 영향을 미친다. ISCC+ 인증 사용으로 전체 공급망을 통해 사용된 재료를 완벽히 추적할 수 있으며, 고객은 이로 써 탄소밸런스를 개선할 수 있다.


첨부파일
202406_005.jpg  
2826
IANEWS
2024-06-26
2825
IANEWS
2024-06-26
2824
IANEWS
2024-06-26
2823
IANEWS
2024-06-26
2822
IANEWS
2024-06-26
2821
IANEWS
2024-06-26
2820
IANEWS
2024-06-26
2819
IANEWS
2024-06-26
2818
IANEWS
2024-06-26
2817
IANEWS
2024-06-26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