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쏘시스템]‘스마트 팩토리’ 구현 사업 위한 MOU 체결
‘스마트 팩토리’ 구현 사업 위한 MOU 체결
다쏘시스템

다쏘시스템 코리아와 포스코건설은 스마트 팩토리 구현 기술을 개발하기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호텔에서 발표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플랜트 건설사업 단계에서부터 준공 후 효과적인 유지보수 관리까지 연결되는 통합적 ‘스마트 팩토리’ 구현을 통해 4차 산업혁명 시대에서의 새로운 비즈니스를 제시한다는 계획이다.
스마트 팩토리는 실제 공장과 동일한 디지털 트윈(Digital Twin)을 가상공간에 재현하여 현실에서 실험하기 어려운 시뮬레이션을 수행해 봄으로써 보다 효과적인 플랜트 운영을 가능하게 한다. 정비작업 전 과정/시간의 흐름에 따른 시뮬레이션을 통해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지진 등의 재해 상황에 어떤 문제가 발생할 것인지 예측할 수 있다.
디지털 트윈을 구축하기 위해서는 건설 단계에서 생성되는 3D 데이터 및 설계, 구매, 시공 정보를 하나의 플랫폼에서 관리하고 축적하는 것이 중요하다. 건설 사업에 참여하는 많은 이해 관계자들이 하나의 플랫폼에서 정보를 공유하고 건설 사업 후의 유지보수 단계에 필요한 데이터를 미리 인지하고 커뮤니케이션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는 것이다.
다쏘시스템과 포스코 건설은 ‘스마트 팩토리’ 구현을 통해 시공 통합 시스템 구축, 공정 최적화 및 안전강화를 위한 디지털 시뮬레이션 구현, 디지털 데이터 납품 및 포스코건설의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 발굴을 수행할 예정이다.
플랜트 사업에 있어 건설, 유지보수 간의 사업 연결성을 확보하여 보다 효과적인 플랜트 건설을 진행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할 계획이다.


첨부파일
 
1192
IANEWS
2018-10-31
1191
IANEWS
2018-10-31
1190
IANEWS
2018-10-31
1189
IANEWS
2018-10-31
1188
IANEWS
2018-10-31
1187
IANEWS
2018-10-31
1186
IANEWS
2018-10-31
1185
IANEWS
2018-10-31
1184
IANEWS
2018-10-31
1183
IANEWS
2018-10-31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