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엘리베이터]중국 상하이에 스마트 공장 착공
중국 상하이에 스마트 공장 착공
현대엘리베이터

현대엘리베이터(대표이사 장병우)가 중국 상하이 금산공업구에 연간 생산량 2만5000대 규모의 신공장을 착공한다고 밝혔다.
12만3564 ㎡ 부지에 조성될 신공장에는 머신 러닝,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적용한 스마트 팩토리와 초고속 및 중·저속 기종 등 총 14대의 엘리베이터를 테스트할 수 있는 테스트 타워(지상 175 m, 지하 10 m), R&D 센터, 실시간으로 승강기 운행을 모니터링하고 유지관리하는 고객케어센터 등이 조성될 예정이다.
2019년 말 신공장이 완성되면 현대엘리베이터의 생산능력은 기존 공장(약 7000대)의 3.5배로 증가한다. 또한 빅 데이터 분석을 통한 효율적인 품질관리는 물론 수주부터 생산, 납기까지의 과정이 실시간으로 모니터링 가능해 고객의 요구사항을 신속하게 반영할 수 있게 된다. 신공장 건설 예상사업비는 총 1200억 원이며 시공은 현대건설이 수행할 예정이다.


첨부파일
 
1080
IANEWS
2018-05-02
1079
IANEWS
2018-05-02
1078
IANEWS
2018-05-02
1077
IANEWS
2018-04-27
1076
IANEWS
2018-05-02
1075
IANEWS
2018-05-02
1074
IANEWS
2018-05-02
1073
IANEWS
2018-05-02
1072
IANEWS
2018-05-02
1071
IANEWS
2018-05-02
1 [2] [3] [4] [5] [6] [7] [8] [9] [10]